하나의 밀알이 되었습니다

3:16
 
공유
 

Manage episode 308981800 series 3024569
Player FM과 저희 커뮤니티의 복음과기도미디어 콘텐츠는 모두 원 저작자에게 속하며 Player FM이 아닌 작가가 저작권을 갖습니다. 오디오는 해당 서버에서 직접 스트리밍 됩니다. 구독 버튼을 눌러 Player FM에서 업데이트 현황을 확인하세요. 혹은 다른 팟캐스트 앱에서 URL을 불러오세요.
작년 중앙아시아에서 열린 신앙훈련에 참여했습니다. 그때 처음 하로샤를 만났습니다. 그의 아버지는 독실한 무슬림이었다가 하나님의 놀라우신 인도하심으로 예수를 믿게 되었습니다. 예수님을 알게 된 그의 아버지는 장소와 상황을 가리지 않고 복음을 전했습니다. 때로는 총부리로 얻어맞고, 조롱을 당하는 상황에서도 “예수님은 당신을 사랑하십니다. 예수를 믿으십시오”라고 담대하게 복음을 전했습니다. 그래서 그를 아는 어떤 사람들은 그 지역에서 가장 많이 복음을 전한 사람이라는 말을 할 정도였습니다. 그러나 하로샤의 아버지는 갑자기 암으로 돌아가셨습니다. 그 후 믿음이 약한 어머니와 무슬림이었던 외가의 영향으로 하로샤도 오랫동안 교회를 떠나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어느 날 우연히 저희를 만난 이후, 다시 예배의 자리로 나오게 되었습니다. 주님은 또 형제의 순수함과 믿음을 귀하게 보시고 교회 지도자로 세워주셨습니다. 그러나 아버지가 돌아가신 후 가장이 된 하로샤는 병든 어머니와 아내, 그리고 여동생 둘과 자폐장애가 있는 남동생을 돌봐야 했습니다. 이후 두 딸을 낳았지만 모두 귀가 들리지 않아 말을 할 수 없었습니다. 설상가상으로 작년에는 태어난 지 얼마 안 되는 셋째마저 잃는 아픔을 겪었습니다. 이젠 어머니마저도 믿음을 버리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그런 그가 신앙훈련에 참여하면서 복음을 들으며 이제 더 이상 상황에 두려워하지 않고 주님의 부르심에 자신의 삶을 드리겠다고 선포한 것이었습니다. 자신의 나라로 돌아가면서 가정교회를 세우겠다고 고백하는 형제를 보며 마음이 먹먹했습니다. 여전히 가난하고, 여전히 어려운 형제에게 아무것도 줄 것이 없고, 함께 할 수도 없어서 더욱 그랬습니다. 그러나 주님과 은혜의 말씀에 의탁할 때 형제를 인도하실 것에 대한 믿음이 생겼습니다. 그는 자기 나라로 돌아갔습니다. 그리고 하나의 밀알처럼 땅에 떨어져 죽겠죠. 그로 인해 많은 생명의 열매가 맺혀지게 될 부흥의 그 날이 너무 기대됩니다.

163 에피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