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 « »
마초 느낌 제대로 살린 '미스터미스터(MRMR)'

2:53
 
공유
 

Manage episode 151820835 series 1038777
Player FM과 저희 커뮤니티의 EN 콘텐츠는 모두 원 저작자에게 속하며 Player FM이 아닌 작가가 저작권을 갖습니다. 오디오는 해당 서버에서 직접 스트리밍 됩니다. 구독 버튼을 눌러 Player FM에서 업데이트 현황을 확인하세요. 혹은 다른 팟캐스트 앱에서 URL을 불러오세요.
"노컷V - EN의 남자, 미스터미스터(MRMR)입니다." 모델급 비주얼과 뛰어난 음악성을 겸비한 다섯 남자가 모였다. 인사부터 '마초' 스타일이더니 그룹명도 '상남자' 컨셉이다. 남자중의 남자만 모였다고 해서 '미스터미스터(MRMR)'란다. 리더 진(보컬)을 필두로 태이(메인보컬), 류(리드보컬), 창재(보컬), 도연(보컬)으로 구성된 5인조 남성그룹 '미스터미스터'가 첫 번째 미니앨범 '웨이팅 포유(Waiting for you)'를 발매하고 여심(女心) 공략에 나섰다. 성숙한 남성의 향기 품고 돌아온 다섯 남자 "오랜 시간 준비한 앨범이에요. 앞서 발매한 두 개의 디지털 앨범과는 다르게 이번엔 발라드풍의 곡, 랩이 들어간 곡 등 다양한 장르를 담으려고 노력했어요." (도연) 타이틀 곡 '웨이팅 포유(Waiting for you)'는 떠나간 연인을 그리워하며, 기다리겠다는 메시지가 담긴 곡으로 무대 위에서 '미스터미스터'만의 가창력은 물론 애절한 감정표현과 남성적 카리스마를 동시에 선보인다. "저희 팀명인 '미스터미스터'에 걸맞게 무대 위에서는 남성미 넘치는 강한 남자의 모습을 보여드리려고 해요. 반면에 무대 아래서는 친근한 옆집 오빠, 남자친구처럼 귀엽고 상큼한 모습도 보여드리니까 저희들의 반전매력도 기대해주세요." (태이) 래퍼 없이 보컬로만 구성된 그룹답게 이들의 가창력은 이미 데뷔 초부터 인정받아왔다. 여기에 무대 퍼포먼스와 카리스마가 더해지니 실력 면에서도 한층 업그레이드된 모습이다. "이번 미니앨범에 다양한 장르를 넣었어요. 아직 신인이라 저희만의 색깔을 찾고자 노력했죠. 향후 음악색깔을 다르게 갈지 아니면 기존 색을 유지할지는 모르겠지만, 앨범 수록곡을 통해 저희의 다양성을 보여드리고, 그 노래들로 저희를 소개하고자 하는 마음을 담았어요." (진) "노래보다 '미스터미스터'가 먼저 유명해졌으면.." 멤버 전원이 모델 같은 외모와 파워풀한 가창력을 갖춘 '미스터미스터'. 다 갖춘 이들에게도 목표는 있다. 바로 유명해지는 것. 허황된 인기를 노리겠다는 것이 아니라 대중들에게 팀의 존재를 알리고 싶단다. 그 때문에 이들이 내세운 음악프로그램 순위 공약이 '달콤, 살벌'하다. 15위 안에 들면 멤버 전원 복근공개, 1위하면 삭발 감행이다. "이번 미니앨범 준비과정이 길었어요. 솔직히 순위보다는 '미스터미스터' 자체가 대중들의 관심을 받게 하는 게 저희 목표다 보니 좀 격한 공약을 걸게 됐어요. 여러분들이 저희 머리 좀 밀게 많이 좀 도와주세요(웃음)." (진) 비주얼과 음악성, 퍼포먼스의 차별화는 물론 다섯 남자의 진정성까지 갈무리한 '미스터미스터'. 이들이 대중들에게 확실히 부각되는 날이 그리 멀지 않은 듯하다.

422 에피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