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BS Radio News 공개
[search 0]

Download the App!

show episodes
 
Loading …
show series
 
이번 4.7 재보궐 선거에서 가장 눈여겨 봐야할 부분은 바로 2030 세대의 등장입니다. 보수나 진보의 프레임에 얽매이지 않고 철저히 실리와 공정성을 따지는 세대들이 주요한 투표자들로 떠오른 것인데요. 진보로 분류됐던 젊은층이 왜 보수후보에게 몰렸는지, 그리고 이런 현상을 어떻게 봐야할지 심층취재팀 박초롱 기자와 함께 짚어봤습니다.
 
- 정부는 코로나19 4차 유행이 현실화할 수 있는 풍전등화의 위기 상황이라고 규정했습니다. 오늘 거리두기 조정안이 발표되는데 특정 지역과 시설에 대한 방역이 강화될 전망입니다. -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을 재개할지를 놓고 정부가 검토에 들어갔습니다. 접종 재개 가능성이 높다는 관측이 나오는 가운데 신뢰 회복이 최우선 과제로 떠올랐습니다. - 문재인 대통령은 재보궐 선거 결과에 대해 국민의 질책을 엄중히 받아들이겠다고 밝혔습니다. 총리를 포함한 내각 개편이 예상됩니다. - 오세훈 신임 서울시장이 업무를 시작했습니다. 공급대책을 비롯한 정부의 부동산 정책에 협조가 가능할지 주목됩니다. - 아침 출근길이 쌀쌀합니다. 일교…
 
- 4.7 재보궐 선거 결과 서울과 부산에서 국민의힘 오세훈, 박형준 후보가 압승했습니다. LH 사태로 폭발한 부동산 실정과 여당의 내로남불 행태로 민심이 돌아섰다는 평갑니다. - 대선을 앞두고 비상이 걸린 여권에서는 지도부 총사퇴론이 제기되는 등 정계 개편이 가속화될 전망입니다. - 유럽 의약품청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과 혈전 생성과의 연관성을 인정했습니다. 영국은 30세 미만 젊은층에게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중단을 권고했습니다. -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오늘은 700명대로 불어날 전망이어서 4차 유행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습니다. - 오늘도 일교차 큰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내일은 아침 기온이 0도로 떨어지는…
 
- 4.7 재보궐 선거 투표가 서울과 부산 등 3,459개 투표소에서 일제히 시작됐습니다. 투표는 저녁 8시까지 진행되며 지정된 투표소에서 마스크와 비닐장갑을 의무적으로 착용해야 합니다. - 출구조사 결과는 저녁 8시 15분에 발표되고 당선자 윤곽은 자정쯤 드러날 것으로 보입니다. -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오늘 600명을 넘어설 전망입니다. 4차 유행 우려가 커지고 있습니다. - 북한이 일본에서 열리는 도쿄올림픽에 불참하기로 했습니다. 올림픽을 계기로 대화분위기를 조성하려던 우리 정부의 구상에도 차질이 예상됩니다. - 오늘도 아침기온은 쌀쌀합니다. 투표소에 나설 때는 보온에 신경 쓰셔야겠습니다.…
 
- 코로나 4차 유행 우려가 커지고 있습니다. 수도권 뿐 아니라 전국에서 확진자가 빠르게 늘어나고 있습니다. 정부는 확진자가 500명대를 넘어설 경우 거리두기 단계를 격상할 수도 있다고 예고했습니다. - 4.7재보궐 선거 투표일을 하루 앞둔 오늘 서울과 부산시장 후보들은 막판 유세 총력전에 나섰습니다. - 내곡동 땅을 보러 왔다는 목격담이 이어지면서 국민의힘 오세훈 서울시장 후보를 둘러싼 논란은 선거 이후에도 가라앉지 않을 전망입니다. - 땅투기 의혹을 받고 있는 LH 현직 직원에 대해 경찰이 첫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 노원구 세모녀 살인 사건의 피의자는 24살 김태현입니다. 검찰 송치 직전 얼굴도 공개될 전망입니…
 
- 4.7 재보궐 선거 투표일을 앞둔 마지막 휴일에 여야는 유세 총력전을 펼쳤습니다. 오늘은 박영선, 오세훈 서울시장 후보의 마지막 티비 토론이 벌어집니다. - 오늘부터 식당과 카페가 아닌 다른, 다중이용시설에서 음식을 먹으면 과태료를 물게 됩니다. 정부는 방역수칙에 소홀하면 확진자가 하루 천명이 넘는 4차 유행이 올 수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 만남을 거부하는데 앙심을 품고 세모녀를 살해한 피의자 20대 김모씨의 신상공개 여부가 오늘 결정됩니다. - 월요일인 오늘은 아침기온이 어제보다 5-10도가량 떨어져 쌀쌀하겠습니다. 낮 기온은 다시 올라 큰 일교차를 보이겠습니다.…
 
코로나 사태 속에서 수험생활을 넘긴 21학번 새내기들이 이번에는 코로나 속 대학생활이라는 난관을 겪고 있습니다. 학교 친구를 만날 수 없어 온라인 게시판에 친구구한다는 글이 잇따르고 있다는데요. 코로나 학번들의 안타까운 현실을 취재한 대학생 인턴기자와 함께 얘기를 나눠봤습니다. 사전선거를 마친 서울시장 선거 얘기도 잠시 나눠봤습니다.
 
Loading …

빠른 참조 가이드

Google login Twitter login Classic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