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J 168 - Studio 666 (스튜디오 666) 그룹 푸 파이터스의 공포영화

22:30
 
공유
 

Fetch error

Hmmm there seems to be a problem fetching this series right now. Last successful fetch was on May 10, 2022 11:15 (2M ago)

What now? This series will be checked again in the next day. If you believe it should be working, please verify the publisher's feed link below is valid and includes actual episode links. You can contact support to request the feed be immediately fetched.

Manage episode 321515863 series 1757968
Player FM과 저희 커뮤니티의 Janis Hong 1 콘텐츠는 모두 원 저작자에게 속하며 Player FM이 아닌 작가가 저작권을 갖습니다. 오디오는 해당 서버에서 직접 스트리밍 됩니다. 구독 버튼을 눌러 Player FM에서 업데이트 현황을 확인하세요. 혹은 다른 팟캐스트 앱에서 URL을 불러오세요.
안녕하세요, 청취자 여러분. 오늘은 그룹 푸 파이터스가 주연을 맡은 코미디 공포영화 "스튜디오 666" (Studio 666)에 대해 이야기 해보았습니다. 푸 파이터스의 찐팬들이라면 혹시 견딜 수도 있지 않을까 생각되는 이 영화에는 다수의 카메오 출연으로 소소한 재미를 주기도 합니다. 이번 에피소드에서는 "스튜디오 666" 처럼 록그룹을 소재로 한 영화나 가수들이 출연 한 공포 영화들에 대해서도 잠시 다뤘습니다. 에피소드에서 추천을 드린 작품들로는 "American Satan"(2017), "Deathgasm"(2015), "Green Room"(2015), "Jennifer's Body"(2009), "Phantom of the Paradise"(1974), "Rocky Horror Picture Show"(1975), "Suck"(2009), "Uncle Peckerhead"(2020) 등이 있습니다. 가수들이 출연 한 공포 영화들 중에는 David Bowie가 출연 한 "The Hunger"(1983), Debbie Harry의 "Videodrome"(1983), Sting의 "The Bride"(1985), Snoop Dogg의 "BONES"(2001), Tom Waits의 "Bram Stoker's Dracula"(1992), Kris Kristofferson의 "Blade"(1998) 등을 추천 드립니다. 모든 청취자 분들의 건강을 기원합니다. 의견, 질문, 응원 메시지는 jjpopcorntalk@gmail.com 또는 인스타 계정 (@jj_popcorn_talk), Twitter 계정 (@jjpopcorntalk) 으로 보내주세요. Be a Patron! (www.patreon.com/jjpopcorntalk) 모든 에피소드는 페이트리온 사이트와 유튜브 채널 'JJ Popcorn Talk'에서 먼저 들으실 수 있습니다. 네이버 오디오 클립의 채널 'JJ 팝콘토크', Anchor, Spotify 등에서도 청취 가능합니다. Music: Ambient-M (2003) by Antony Raijekov from Free music Archive (freemusicarchive.org)

177 에피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