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마다 친환경이라고 주장하지만 본질은 그린와싱?

23:40
 
공유
 

Manage episode 303943032 series 1519912
Player FM과 저희 커뮤니티의 경제브리핑 콘텐츠는 모두 원 저작자에게 속하며 Player FM이 아닌 작가가 저작권을 갖습니다. 오디오는 해당 서버에서 직접 스트리밍 됩니다. 구독 버튼을 눌러 Player FM에서 업데이트 현황을 확인하세요. 혹은 다른 팟캐스트 앱에서 URL을 불러오세요.
올 초 시멘트협회는 7년 넘게 치워야한다던 경북 의성의 쓰레기산을 20개월만에 해체했는데. 시멘트 제작에 쓰던 연료용 유연탄 대신 의성의 쓰레기를 활용한 게 비결이었다고. SK정유 계열사들도 폐플라스틱을 재활용해 석유를 만드는 기술을 확보했다는데. 코오롱그룹 역시 다 쓴 마스크를 재활용해 폴리프로필렌으로 탈바꿈하는 능력을 자랑 중이라고. 물론 이들 기업이 이런 기술을 활용해 쓰레기를 재활용하는 건 중요하지만 더 중요한 일이 있다는데. 스타벅스 리유저블컵 데이 역시 플라스틱 감소를 주창하면서 되레 플라스틱 소비를 늘리는 결과를 초래. 기업들의 지능화한 '그린와싱' 사례를 살펴본다. #그린와싱 #그린워싱 #의성쓰레기산 #폴리프로필렌 #스벅리유저블컵 #스벅굿즈 #플라스틱재활용 #폐플라스틱 #마스크재활용 #경불진 #경제브리핑_불편한진실

2418 에피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