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우진 측에 로비자금 4억 3천만 원 줬다”...윤우진 스폰서 폭로③

12:20
 
공유
 

Manage episode 299466953 series 96288
Player FM과 저희 커뮤니티의 뉴스타파 KCIJ 콘텐츠는 모두 원 저작자에게 속하며 Player FM이 아닌 작가가 저작권을 갖습니다. 오디오는 해당 서버에서 직접 스트리밍 됩니다. 구독 버튼을 눌러 Player FM에서 업데이트 현황을 확인하세요. 혹은 다른 팟캐스트 앱에서 URL을 불러오세요.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이른바 '변호사 소개 의혹'의 당사자인 윤우진 전 용산세무서장에게 스폰서 역할을 강요당했다고 폭로했던 사업가가 “2016~2018년 사이 윤우진 전 서장 측에 4억 3000만 원이 넘는 돈을 정관계 로비자금으로 전달했다”고 추가 폭로했습니다.

1786 에피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