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j 공개
[search 0]

Download the App!

show episodes
 
Welcome to Wonders of Jeju! Wonders of Jeju airs from 10 pm till midnight Monday to Sunday, joining you every night. Wonders of Jeju brings you information all about the island. If you want to feel the wind and the sea from Jeju, you have to stay tuned; our program will bring you not only the atmosphere from Jeju, but also help relieve your fatigue from ordinary life. If you want to visit Jeju or if you are residing in there now, this program is a must-listen radio program every night. Join ...
 
É uma alegria imensa recebe-lo aqui! Sinta-se acolhido no meu coração. Este canal foi criado para ser um espaço de expansão de consciência. Gostando, por gentileza, curta, comenta, inscreva-se, participa, compartilha e divulga! Grata por visualizar, curtir, comentar, se inscrever, participar, compartilhar e divulgar! Juntos somos mais! Felicidades, Sucesso e Abraços! Afetuosamente, Norma Assunção
 
Loading …
show series
 
어느 날 길을 걷다 '우리 아이들이 즐길 수 있는 공간은 왜 없을까?'라는 생각이 문득 들어 아이들이 공감대를 형성하고 숨 쉴 수 있는 공간 만들기 프로젝트를 시작한 제주 청소년 카페 ‘카페 그래’ 탁지훈 대표를 소개합니다. Today, we introduce the owner of Jeju Youth Café Grae, Mr. Tak Jihun, who one day while walking on the street asked himself “why are there no places for children to enjoy?” and came up with the project of creating a space wh…
 
대학 때부터 농부 되는 게 꿈이었으며 귀농지를 제주로 선택해서 친환경 농사를 짓는 6년 차 농부 하윤이네 농원 대표' 이수영'씨를 소개합니다. Today, we introduce 6th year farmer, the owner of Ha Yun's Farm, Lee Su Young who has dreamed of becoming a farmer since he was in university and has selected Jeju Island to start his farm with environmental friendly farming techniques.…
 
오늘은 서핑하러 제주도에 왔다가 정착하게된 '헬프브라더' 김태오씨입니다. 일용직으로 하루하루를 충실히 즐겁게 살며 자신에게 중요한 것이 무엇인지 깨닫는 삶에대한 이야기를 소개합니다. Today, we introduce 'Help Brother' Kim Taeho who at first came to Jeju Island to enjoy surfing but has now found himself living in Jeju, working diligently as a day laborer and enjoying the things he love to understand what is important to him in l…
 
제주 청년농부들과 함께 제주농산물을 알리기 위해 비건디저트카페 '제주그대로'를 운영하는 조용진 사장님을 소개합니다. We introduce the owner of vegan dessert cafe 'Jeju Geudaero' Jo Yongjin who is working along side with young Jeju farmers to promote the various agricultural products around Jeju Island.저자 Arirang Radio
 
서울에서 운영하던 작은 가죽공방을 제주로 옮겨 기계의 힘을 빌리지 않고 물건을 손으로 만드는 '핸즈웍스' 공방을 6년간 운영한 부부 김영권와 정현희를 소개합니다. Today, we introduce the couple, husand Kim Young Kwon and wife Jung Hyun Hee, who has moved their small leather workshop in Seoul to Jeju Island and has run the shop 'Hands Works', where products are made only by hands without the help of machines, for the la…
 
오늘은 옷감의 원재료인 '목화솜'을 직접 재배하고, 그 재료를 사용해 디자인한 옷을 만들기를 꿈꾸는 목화오름의 '정보람 농부'를 소개합니다. Today, we introduce the farmer of 'Cotton Oreum' Jung Boram who has decided to grow cotton, which is the raw material used to make fabric, while searching for the root of his work and dreams of making his own clothing through the cotton that he harvest.…
 
여덟 살이던 2016년 겨울 [꼬마악어 타코]를 시작으로 무려 여섯 권에 책을 출간한 열세 살 작가 전이수를 소개합니다. Today, we introduce 13 year old author Jeon Yi Soo who has first published his children's book [Little Crocodile Taco] in winter of 2016 at the age of 8 and has published 5 more books since then.저자 Arirang Radio
 
오늘, 제주 중산간 턱진 자리에 얹힌 텅 빈 황무지 땅 위 메밀을 키우면서 끊임없는 고민을 통해 누구나 가고 싶은 명소를 만들어 낸 제주 보롬왓(제주한울영농조합법인) 이종인 대표님을 소개합니다. Today we introduce the President of Jeju Boromwat (Jeju Hanwool Agricultural Association Corporation) Lee Jong In who has created an attraction that everybody wants to visit through his continuous efforts to raise buckwheat on the wasteland …
 
오늘, 자신이 살아온 가난과 고난을 후배들은 겪지 않게 해주고 싶다는 일념으로 지난 10년간 갖은 일을 하며 모은 5000만원을 자신이 졸업한 모교 서귀포여중에 기부한 이유순 할머니를 소개합니다. Today, we introduce grandma Lee Yu Soon who has donated 50 million won that she has saved for 10 years through public service work for Seogwipo Girls Middle School. Hoping that the students don’t suffer from poverty and hardship that she ha…
 
스물 두 살이라는 어린 나이에 데뷔하여 터콰이즈(옥빛), 제주청년, 거북백, 에코패션와 같은 키워드들과 연관된 박린준 디자이너를 소개합니다. Today, we introduce Jeju born fashion designer Park, Lin Jun who debuted at the age of 24 and has built a career related to key words such as turquoise, Jeju young adult, turtle bag, and eco-fashion.저자 Arirang Radio
 
마흔이 넘은 나이에 제 2의 인생으로 영화감독을 선택한 고훈감독님의 영화같은 삶과 53회 휴스턴 영화제에서 최우수 외국어 장편영화상에 해당하는 백금상을 탄 영화 종이꽃을 소개합니다. Today, we introduce Jeju native director Koh Hoon who is living a new chapter in life as a movie maker in his 40s and his movie ‘Paper flower’ on receiving the Platinum Remi Award at the 53rd WorldFest-Housto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제주 이주 20년을 맞이하여 올해 그간의 작품 활동을 망라하는 '김품창 제주 202020' 전을 개최하는 중견작가 김품창 작가를 소개합니다. Today, we introduce artist Kim Pumchang who is holding his private exhition "Kim Pumchang Jeju 202020", bringing all his artworks together over the last 20 years since he has moved down to Jeju Island.저자 Arirang Radio
 
할머니에서 어머니로, 어머니에서 딸로 이어지는 모녀 전승. 국가무형문화재 제4호 갓일-총모자 강순자 장인을 소개합니다. Today, we introduce National Intangible Cultural Property No.4 Artisan Kang Sunja who learned to make 'Gat' frame from her mother Kim In and is passing down her skills to her daughter Yang Yunhui and her daughter-in-law Kang Byeonghui.…
 
엄마에서 딸에게로 제주 관모 공예의 맥을 이어 나간 양태 기능보유자 장순자와 딸 양금미 이수자를 소개합니다. Today, we introduce craftsman Jang Sunja (mother) and her apprentice Yang Geummi (daughter). Craftsman Jang Sunja has passed down her skills of making Korean traditional official hat to her daughter Yang Geummi in order to keep the traditional hat alive.…
 
30대 초반에 인연을 맺어 제주여성영화제의 시작과 함께 20년 가까이 몸담아온 윤홍경숙 제주여성영화제 집행위원장을 소개합니다. Today, we introduce Jeju Women's Film Festival commissioner 윤홍경숙, who has started in her early 30's and has put her soul into the festival for 20 years since the beginning.저자 Arirang Radio
 
오늘은 안전에 대한 신념, 타인을 향한 사랑을 바탕으로 패들보트 대여사업을 이끌어나가고 있는 이주민에 대한 이야기를 나눕니다. 다채로운 인간관계로 가득차 있는 멋진 삶을 들여다 봅니다. Today, we talk about a paddle boat business owner whose love for others and commitment to safety are truly inspiring. We look into how a myriad of colorful relationships enrich his life on a daily basis.…
 
오늘은 따뜻함과 진정성을 담아 나무수저를 만들어 내는 이주민의 이야기를 들려드립니다. 나무를 사랑하는 마음, 그리고 더 나은 작품을 만들기 위한 열정을 바탕으로 제주에서 하루하루를 열심히 살아가는 소소한 내용입니다. Today, we talk about a craftsman who delivers warmth and care through his wooden flatware. His love for wood and commitment to improve his products lead the way for successfully settling down in Jeju.…
 
오늘은 한 마을에서 70여년의 세월을 함께 보낸 두 해녀분의 이야기를 전해드립니다. 가족을 위해 수십년간 쉬지않고 일한 이들은 이제서야 삶의 여유를 찾고 감사하는 마음으로 행복한 순간들을 만들어 나갑니다. Today, we talk about two Hanyeos who have been living in the same village for almost 70 years. They have worked tirelessly for many decades with the single purpose of providing for their families, and at last, their lives are filled wi…
 
오늘은 개발자의 삶을 내려놓고 농부로 변신한 이주민의 삶을 들여다 봅니다. 다양한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제주의 자연을 벗삼아 지역주민들과 함께 열심히 살아가고 있는 사람을 소개합니다. Today, we talk about a former developer who became a farmer just a few years ago. Despite a myriad of challenges, he is able to keep going with the support of his neighbors and Jeju's wonderful views…
 
오늘은 특별한 철학을 기반으로 식당을 운영하며 제주에 정착한 이주민의 이야기를 나눕니다. 삶이 던지는 큰 변화에 대비해 자신만의 관점을 키우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 논의합니다. Today, we talk about a restaurant owner who has developed a unique philosophy on what he does for a living. We discuss the importance of developing one's own perspective in dealing with sudden changes in life.…
 
오늘은 서쪽 작은 마을에서 민박집을 운영하는 모녀의 이야기를 들려 드립니다. 육지의 바쁜생활을 뒤로하고 제주도에 내려와 건강을 되찾고, 자아를 발견하며, 새로운 관계를 쌓아나가는 풍요로운 일상을 전해 드립니다. Today, we talk about a mother and her daughter who operate a guesthouse in a small village in the western part of the island. With their busy life on the mainland behind them, their days are now blessed with good health, new relatio…
 
오늘은 전직 디자이너와 남자친구가 함께 운영하는 화원 이야기를 전합니다. 남자친구는 요리사의 꿈을 잠시 접어두고 여자친구를 도와주고 있습니다. 고요하지만 특별한 제주정착 이야기입니다. Today, we talk about a former designer who is running her dream plant store together with her boyfriend. Her boyfriend used to be a chef, but he is putting his dream on hold to support his girlfriend. Tune in to learn more about how they are makin…
 
오늘은 화학연구원에서 사진작가로 변신한 멋진 제주인의 삶을 들여다봅니다. 열린 마음으로 새로운 기회를 받아들이며 우연이 인연으로 맺어지는 이야기를 들려 드립니다. Today, we talk about a photographer in Jeju who used to be a chemist. We discuss how when an open mind embraces new opportunities, coincidental events transform into new human connections.저자 Arirang Radio
 
오늘은 인내심과 근면성실함으로 멋지게 제주에 정착한 한식당 사장님을 소개합니다. 따뜻한 마음과 정갈한 음식으로 채워진 작은 서쪽마을 이야기를 전달합니다. Today, we talk about a local Korean restaurant whose owner has successfully settled down in Jeju through perseverance and diligence. We discuss how she serves delicious food with a loving heart in a small town.저자 Arirang Radio
 
오늘은 인도네시아 출신 주방장이 완벽하게 요리하는 한식당을 소개합니다. 국경을 넘은 사랑이야기, 다양성, 그리고 마음을 따뜻하게 해주는 소소한 이야기도 전달합니다. Today, we talk about a local restaurant where an Indonesian chef cooks traditional Korean dishes to perfection. We also discuss international romance, diversity, and other heartwarming stories.저자 Arirang Radio
 
오늘은 복합화공간을 지향하는 작은 펍을 소개합니다. 지역 음악가, 예술가, 그리고 자영업자들이 함께 어울려서 삶을 즐기는 방법을 알려드립니다. Today, we talk about a hidden pub that strives to be a local cultural hub. Tune in to hear about how local musicians, artists, and store owners get together to have fun and enjoy life!저자 Arirang Radio
 
오늘은 제주공항을 시작해 신산공원, 용담동 그리고 제주아리랑 스튜디오 바로 옆에 있는 제주시청까지 돌아보는 코스를 소개합니다. Today, we talk about a day trip in Jeju with your family starting from Jeju International Airport. We will talk about how to get to Sinsan Park, Jeju City Hall, and Yongdam-Dong.저자 Arirang Radio
 
Loading …

빠른 참조 가이드

Google login Twitter login Classic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