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the App!

show episodes
Loading …
show series
 
2016년 3월 무렵 시작한 그간 총 30여 회의 팟캐스트를 여러분께 선보였습니다. 여러 스페셜한 방송도 있었지만, 기본적으로 [벌쓰모불]을 기본으로 한 썰들을 풀었죠. ^.^ [벌쓰모불], 그렇습니다. 벌고, 쓰고, 모으고, 불리고... 재테크는 이 4가지로 정리가 가능합니다. 오늘은 [시즌 1]의 마지막 방송으로, 그동안의 방송들을 간단히 되짚어보고 채권 이야기로 마무리 짓습니다. 은 재정비 후 따뜻한 날 다시 돌아오겠습니다. [시즌 2] 에서 듣고 싶은 이야기가 있다면 제보 주시길 바라며... 여러 의견을 모아 곧 만나 뵙겠습니다. 앞으로도 많은 관심 …
 
아직, 분노하기엔 이르다최악은 시작되지도 않았다.한동안 정상적인 외국인 투자는 어려울 것이다. 그밖에 벌어질 코리아 디스카운트 (Korea Discount) 의 상황을 생각해보자저자 욱대표
 
증권사와 나와의 연결고리이건 우리 돈 굴러가는 소리!난 주식투자도 안하는데 증권사, 관심 없다...?! 댓츠 노노!증권사가 우리의 삶과 어떤 연관이 있을까?의외로 내 삶의 일과 밀접하게 연결되어 있는 증권사에 관한 이야기들, 지금 시작합니다.저자 욱대표
 
금융기관, 그들의 수익구조 즉 그 회사가 돈을 버는 원리를 알고 접근하는 건 꽤 중요하다. 어떤 거래든 시작하기전에 금융기관이 욕망하는 것을 생각해보는 시간,금융기관 세번째 시간, 증권사에 대해 이야기한다저자 욱대표
 
돈을 팝니다!은행은 어떤 식으로 장사를 하는가?은행은 어떻게 돈을 버는가?은행이 사는 법, 그래서 당신에게 원하는 것.그것을 알고 거래를 시작합시다.그러면 은행, 더욱 친해질 수 있습니다.저자 욱대표
 
은행이라는 곳,왠지 낯설고 어색한 공간은 아니었는지 생각해봅니다. 내 돈이 오가는 그 곳, 은행에서는 어떤 일이 벌어질까요?알고 나면 편해지는 돈을 생각하는 시간. 우리가 알고 있거나 혹은 안다고 생각했던 금융기관에 대해 이야기합니다.저자 욱대표
 
* 욱대표 사전 대출: 벌고 쓰는 것 이외에 다른 사람의 돈을 빌려서 무언가를 하는 행위어떻게 벌고, 어떻게 쓰는가에 이은 원리의 탐구 - 대출 편원리를 알면 같은 돈을 빌려쓸 때 그래도 그나마 마음이 조금 편하게 쓸 수 있다!저자 욱대표
 
30분 책읽기) 돈생시 역사 특집! 현대에는 자본주의의 꽃17세기, 전세계를 움직였던 패권의 비밀 주식이라는 새로운 개념의 탄생17세기 네덜란드 세계 최초의 증권거래소, 그곳에서 찾은 400년 주식투자불변의 법칙! 욱대표의 설명으로 듣는 핫한 신간, [세계 최초의 증권거래소]저자 욱대표
 
이 한 장의 희노애락, 신용카드신용카드는 왜 쓰이게 되었을까?그리고 신용카드는 과소비를 조장하는 원흉인가?신용카드라는 녀석이 왜 생기게 되었는지,그리고 조금 더 현명한 카드 사용의 길은 무엇인지 이야기 해봅니다.저자 욱대표
 
수입 대비 소비의 규모, 그러니까 버는 액수에서 얼마 정도를 써야하는 건가... 이런 기준을 잡는 과정을 이야기해보자step 1. 나의 소비습관, 규모에 대한 확인과 인정step 2. 소비를 기록하자. (ex 가계부쓰기)step 3. 미래에 대한 준비는 꼭! 하는 걸로저자 욱대표
 
물과 공기처럼너무도 익숙하고 삶과 가까운 것은막상 설명해보라면 잘 못하게 된다. 그런 것 중 하나가 바로 [소비], 돈을 쓴다는 것의 의미이다. 합리적인 소비, 그 기준은 무엇일까?돈을 어떻게 벌고 모을 것인가 만큼 중요한 이슈다.돈, 어떻게 쓸 것인가?저자 욱대표
 
2008년 초판 출간2014년 원저작권사 교체 이슈로 부득이 절판된 한 권의 책이 있습니다.『현명한 초보 투자자』라는 이름의 책입니다. 주식 하시는 분들 사이에서 입소문을 통해 알려지며책을 찾는 분들이 점점 늘어다더니 절판 이후, 정가의 10배가 넘는 가격으로 거래 되었죠.그리고 2016년 4월, 우여곡절 끝에 를 다시 소개 드릴 수 있게 되었습니다. 책 출간에 맞춰 특별회차를 굳이 편성한 건 (책 홍보도 물론 있지만)이 책을 통해 '가치투자'에 대한 실질적이고 기본적인 이야기를 드릴 수 있게다는 생각이 있었습니다. 정보가 없어서 본의 아니게 장기 투자를 하는 경우가 말고 기업을 보는 안목을 갖고 …
 
누구나 집주인이 되기를 꿈꾸지만누구에게나 쉽게 열리는 길은 아닐 것이다. 집주인에게 요구되는 덕목, 그건 바로 믿음과 소득이 아닐까 한다. 지금 산 가격보다 나중에 오를 것이라는 믿음과이 집, 이 건물을 투자하고도 오늘 먹고 싶은 거 먹으며 살 수 있을 정도의 소득.그리고나서 정확한 정보와 투자 대상을 바라보는 안목도 필요할 것이다.저자 욱대표
 
9회에서 부동산 거래의 기본적인 특징에 대해 이야기해보았다. 부동산 거래는 파는 사람과 사는 사람의 1:1 커뮤니케이션이 가능하다는 것이 제일 큰 특징.즉, 인생만사 다 그렇지만, 사람이 하는 일이다.부동산을 파는 입장이면 좋겠지만, 우리가 또 아직 그 단계는 아니니 사는 사람의 입장에서 한번 생각해보자.부동산 거래는 정보가 한쪽에 쏠리거나 혹여 달콤한 말에 현혹된다면 그 피해가 어마어마한 만큼부동산을 사거나 빌리는 입장에 있을 때, 경계해야하는 3가지 유형의 입장들을 정리해보았다. 1. 최초 판매자 (최조 집주인 / 분양권자)2. 중개업자 3. 전에 살던 사람 (or 집주인)p.s. 당신과 거래하는 저 3가지 유형의 …
 
부동산 거래, 실전편이다.부동산 거래는 개인간의 거래 즉, 1:1로 이루어지는 협상이다. 상황에 따라서는 네고도 가능하고, 한치 앞을 모르는 인생사 안에서 거래의 다양한 변수가 가능한 특징이 있다. 예적금의 수준이 아니다. 큰 돈이 오가는 부동산 거래, 돈생시 청취자들이라면 그 특징은 알고 시작했으면 한다.저자 욱대표
 
꽃피는 봄, 본격적인 이사철은 지났지만 바야흐로 이사하기 좋은 계절이 왔다. 날씨는 [맑음] 이라도 전/월세 상황은 여전히 [흐림] 이번 8회는 내가 사는 이 집, 부동산에 대해 이야기해본다.부동산, 움직이지 않은 재산, 다시말해 [내가 깔고 앉은 돈에 대한 생각]이다.저자 욱대표
 
영화 [빅쇼트], 그렇다. 한번에 끝내기엔 아쉬울 정도로 할 얘기가 많은 영화다.오늘은 [빅쇼트] 분석 두번째이자 마지막 시간이다.흥미로운 영화니 방송 청취+영화 감상, 같이 해보시면 좋겠다.- 공매도가 뭐길래- 선물옵션, 선물인가? 폭탄인가?- 펀드매니저, 뭐하시는 분이세요?- 해지펀드, 사모펀드.. (다음에 펀드 이야기할거라 밑밥)저자 욱대표
 
의심하고 관찰하라! 거대한 돈의 흐름, 그리고 구멍을 발견한 사람들,다수가 YES라 할때 NO에 베팅한 이들, 과연 그들은 승리했을까?영화 [빅쇼트], 돈생시가 제대로 파헤쳐보기로 했다. ★ 쌩초보Lv. 금융용어 총정리 ★(*주의: 스포일러 있음. 이왕이면 영화를 보시고 방송을 들으시면 더욱 좋겠습니다)저자 욱대표
 
누군가에게는 기회의 땅,이 방송을 듣는 대부분에게는 미지의 세계, 그렇다, 주식투자에 대해 이야기해 볼까 한다.- 실전! 주식투자 STEP 1 : 증권사에 가서 자기 계좌부터 만들어보자. - 모멘텀 투자 vs 가치 투자- 비싸다고 좋은 주식은 아니다. 왜?저자 욱대표
 
Loading …

빠른 참조 가이드

Google login Twitter login Classic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