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문 관세청장 · 손영배 부장검사에 밥 샀다"...윤우진 스폰서 폭로 ②

17:52
 
공유
 

Manage episode 299466955 series 96288
Player FM과 저희 커뮤니티의 뉴스타파 KCIJ 콘텐츠는 모두 원 저작자에게 속하며 Player FM이 아닌 작가가 저작권을 갖습니다. 오디오는 해당 서버에서 직접 스트리밍 됩니다. 구독 버튼을 눌러 Player FM에서 업데이트 현황을 확인하세요. 혹은 다른 팟캐스트 앱에서 URL을 불러오세요.
윤우진 전 용산세무서장의 스폰서 역할을 했던 사업가는 윤 전 서장이 검사출신의 김영문 관세청장과 당시 부패범죄특별수사단 팀장이던 손영배 부장검사, 수원지검장 출신 신경식 변호사에게 금품과 식사, 골프를 접대했다고 폭로했습니다. 검찰이 윤 전 서장에 대한 이 사업가의 진정서를 묵살한 것도 전현직 검사가 연루돼 있었기 때문이었을까요?

1800 에피소드